삼성SDI 주가 전망 종합(9월 둘째주)

    삼성SDI 주가 전망

    삼성SDI 주가 전망 최신 소식을 종합했습니다. 오늘(10일)부터 열리는 제8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서 삼성SDI는 개발중인 차세대 2차전지 전고체 배터리를 선보였습니다. 삼성SDI는 5세대 배터리를 비롯해 2027년까지 8세대 배터리를 만들어 '전고체 배터리'를 선보여 포스트리튬이온 시대를 열겠다고 이야기 했습니다. 최근 공격적인 배터리 시장 공략으로 보이고 있는 삼성SDI 주가 전망을 최신 소식 위주로 알아보겠습니다. 

    삼성SDI 주가 전망

     

    공격적인 배터리 시장 횡보, 앞으로 삼성SDI 주가 전망

    삼성SDI 전영현號의 광폭 행보가 배터리업계의 '핫이슈'로 급부상하고 있다. 국내 배터리 3사 가운데 상대적으로 조용한 행보를 보여왔지만 최근엔 국내외 시장에서 공격적 행보를 보이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삼성SDI의 꿈은 K-배터리 대장주다. 삼성SDI은 하반기들어 K-배터리 대장주를 향한 희망가를 부르기 시작했다. 지난달 31일 삼성SDI는 코스피 시장에서 'K-배터리' 절대지존인 LG화학을 제쳤다. LG화학, SK이노베이션 등 토종 배터리 강자를 제치고 코스피 시장내 시총 1위 자리를 차지한 셈이다. 이는 삼성SDI 주가 전망에 긍정적이다. 

     

    삼성SDI는 앞서 세계 4위의 완성차 회사인 스텔란티스, 전기 상용차 스타트업 리비안과의 협업을 알리며 몸값을 한껏 끌어올렸다. 아울러 최근에는 첫 미국 현지 배터리공장 건설을 앞두고 구체적 부지가 언급되는 등 호재가 잇따르는 상황이다. 여기에 이미 탄탄한 입지를 구축한 유럽 시장에서도 전진기지 격인 헝가리 공장에 보조금을 확보하는 등 글로벌 경영 보폭을 확장하고 있어 앞으로 삼성SDI 주가 전망이 기대된다. 


    업계에서는 삼성SDI가 물적분할 등 지배구조 이슈가 얽힌 경쟁사들과 달리 안정적 사업 구조를 갖춘 점을 고성장의 원동력으로 꼽고 있다. 다만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이 속속 전기차 배터리 내재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는 점에서 기술 차별화에 더욱 힘써야 할 것이라는 평가다.

    삼성SDI 주가 전망 : 배터리 시장

     

    미국진출로 바라본 삼성SDI 주가 전망

    삼성SDI의 미국 진출이 연일 업계를 달구는 가운데 과연 어떤 업체와 손잡게 될지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국 현지에 세우는 첫 번째 공장 부지 후보군이 세간에 오르내리면서 이러한 분위기는 더욱 고조되는 모습이다. 삼성SDI는 아울러 입지를 닦아놓은 유럽에서도 지속적으로 경영 보폭을 확장하고 있어 삼성SDI 주가 전망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야 한다. 

     

    삼성SDI는 글로벌 완성차업체 스텔란티스에 3조원, 미국 전기차 벤처기업 리비안에 1조원을 각각 투자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 이를 위해 미국내 배터리 셀 공장 설립을 검토하고 있다. 현재 일리노이와 미시건, 조지아 등 3곳이 현지 비터리공장 유력 후보지로 거론되고 있다. 이러한 투자는 삼성SDI 주가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삼성SDI 주가 전망 : 미국진출


    업계에서는 이중 일리노이와 미시건을 유력 후보지로 꼽고 있다. 일리노이는 삼성SDI와 배터리 협력을 진행중인 리비안이 위치한 지역이다. 리비안은 현재 전기 픽업트럭 ‘R1T’와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R1S’의 출시를 앞뒀다. 리비안의 전기차에는 삼성SDI의 원통형 배터리가 탑재된 것으로 알려져 삼성SDI 주가 전망에 긍정적이다. 

     

    ‘제2의 테슬라’로 불리는 리비안은 글로벌 전기차 시장에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고 있다. 현재 뉴욕 증시 상장을 추진 중이기도 하다. 리비안의 기업가치는 약 800억 달러(한화 94조원)로 추산된다. 최근 삼성SDI 관계자들이 일리노이를 찾아 딕 더빈 미국 연방상원의원 등 현지 정부·의회 관계자를 만나기도 했다. 일리노이는 삼성SDI에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할 계획으로 이는 삼성SDI 주가 전망을 좋게하고 있다. 

    삼성SDI 주가 전망 : 리비안

    삼성SDI 주가 전망, 애플카 배터리 납품 기대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애플이 완성차와의 협력을 배제한 상태에서 2024~2025년 애플카 출시를 목표로 한다고 가정하면 제한적인 시간 속에서 이미 시장에서 검증된 아이폰 부품 공급망을 적극 활용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어 "배터리, 모터 등 전기차 핵심부품을 LG, 삼성, SK로부터 구매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추정된다"며 "향후 부품(LG전자, LG이노텍, 배터리 3사: LG·삼성·SK) 및 소재업체(에코프로비엠, 엘앤에프, 한솔케미칼, 포스코케미칼)의 장기 공급계약의 가시성도 동시에 확대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에 부품사인 LG이노텍 (229,000원 상승7500 3.4%)(1.53%)과 배터리사 삼성SDI 주가 전망 (755,000원 상승6000 0.8%)(0.53%), SK이노베이션 (245,500원 상승1500 -0.6%)(0.40%) 주가도 소폭 강세를 보이고 있다. 소재업체 중에선 에코프로비엠 (392,300원 상승34700 9.7%)이 6.77% 상승 중이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현대차 주가 최신현황 종합(9월 둘째주)

    현대차 주가 현대차 주가 주간 소식을 종합했습니다. 현대차 주가5년후 미래가치 판단에서 글로벌 기업과의 전기차 생산에서 특별한 차별점이 없다는 점에서 현대차 주가전망 예상도는 한때 밝

    money.donpoint.com

     
     

    두산중공업 주가 전망 최신현황(9월 둘째주)

    두산중공업 주가 전망 두산중공업 주가 전망 알아봤습니다. 지난주 상승 마감으로 매도 물량이 늘어 이번 주 두산중공업 목표주가 여러 가지 방향 설정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장기적으로

    money.donpoint.com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